zen5852.egloos.com

하늘 정원

포토로그 공지




강의 안 한 조국, 복직으로 논란 일으켜 Scrap

서울대 부총장 "강의 안 한 조국, 복직으로 논란 일으켜 송구"



홍기현 부총장, 교육위 종합감사서 밝혀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전격 사의를 밝힌 14일 오후 정부과천청사
법무부를 나서기 전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 연합뉴스
                              

홍기현 서울대 교육부총장은 21일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서울대 복직에 대해

 “저희 학교 소속 교수가 논란을 일으키고 강의를 하지 못했음에도 기여 없이

 다시 복직 과정을 거쳐 송구하다”고 밝혔다. 조 전 장관의 복직과 관련해

서울대가 공식 사과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홍 부총장은 이날 국회 교육위원회 종합 국정감사에서

 ‘서울대가 개인회사도 아니고 조 전 장관이 휴직과 복직을 반복하는 데

대한 입장을 밝혀달라’는 이학재 자유한국당 의원 질의에 이같이 답했다.

 오세정 총장은 노르웨이 교육부장관 내방 일정을 이유로 불참했다.

지난 14일 법무부 장관직을 사퇴한 조 전 장관은 팩스로 20분 만에

서울대에 복직 신청서를 제출, 15일부로 법학전문대학원 교수직에 복직했다.

강의가 불가능한데도 10월 급여로 1,100만원가량을 받을 것으로 알려지면서 논란이 됐다.

이 의원은 “조 전 장관이 (청와대 민정수석과 법무부 장관으로) 두 번 휴직하고

두 번 복직해 휴직기간이 848일이나 된다”며 “내년 총선 출마 이야기도 있는데

그러면 또 다시 휴직해야 하고 낙선하거나 임기를 마치면

또 복직하게 된다”고 지적했다.

홍 부총장은 조 전 장관 복직 논란에 사과하면서도

 “조 전 장관은 전국 공통 대학에 해당되는 교육공무원법 적용을 받는다”며

 별다른 제재 조치가 불가능하다고 덧붙였다. 현행법에 따르면 공무원 신분인

 서울대 교수는 30일 이내 복귀 신고만 하면 복직이 가능하다.

정승임 기자 choni@hankookilbo.com



출처 : https://news.v.daum.net/v/20191021114218301



남에게 엄격한 잣대를 들이대며 추상같이 호령을 하던 조국씨는

 자신에게는 얼마나 관대한 잣대를 가지고 살았는지 반성을 할까요?

사노맹에서 자본주의를 부수자고 설치던 사람이 그동안 자본주의의

단물만 빨아먹는 짓거리를 하고 있었으니 위선도 이런 위선이 없는겁니다.

이런 백면서생에게 목을 매고 검찰개혁을 구걸하고 있으니 코메디가 따로 없죠

 검찰개혁을 얼굴로 하나요?

어떻게 이런 사람에게 취해서 촛불잔치를 하는겁니까...

강의도 안한 조국씨에게 봉급을 줬다는데 이게 말이 되는겁니까?

서울대 교수도, 학생들도 이런 불법적이고 불합리한 처사에 왜 입 다물고 있습니까?

조국봉급은 우리 국민들이 안먹고 안쓰며 혈세로 낸 돈입니다.

학교에는 출근을 안하고 매일 등산만 다닌다는데,

이런데도 앞으로 계속 봉급을 줄 것인가요?

총장님, 국민들의 혈세를 이렇듯 분별없이 써도 됩니까...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