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en5852.egloos.com

하늘 정원

포토로그 공지




구글, 실수로 111억원 날려 Scrap

구글, 수습직원 실수로 광고비 111억원 날려



구글 "실수 예방위한 안전장치 구상 중"

【서울=뉴시스】양소리 기자 =
구글에서 광고 삽입 업무를 배우던 직원들의 실수로
 1000만달러(약 111억원) 상당의 손해가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다.

6일(현지시간) 파이낸셜타임스(FT)는 지난 4일 견습 직원들이

미국과 호주 지역 구글에서 가짜 광고를 약 45분간 배치하는 실수를 저질렀다고 보도했다.

구글 측은 "다음날(5일) 이와 같은 실수를 확인했으며,

이로 인해 피해를 입은 모든 광고주에 배상금을 지불하겠다"고 밝혔다.

구글은 구체적인 액수를 언급하지 않았으나, 광고 업계에 따르면

배상액은 약 1000만달러에 달할 것으로 추정된다.

내부 관계자는 "이번 실수는 구글 광고팀 수습 직원들에

전자 시스템을 어떻게 활용하는지 보여주는 과정에서 벌어졌다"고 설명했다.

그는 "어떤 직원은 구글의 광고 경매를 보며 10배 비싼 가격에

'구매' 버튼을 누르는 등 실무 교육 과정 중에 다양한 실수가 벌어진다"고 말했다.

해당 광고는 구글의 웹사이트와 앱 공간에 배치할 수천개의 광고를 경매를 통해

판매·배치하는 프로그램인 구글의 에드엑스(ADX)를 통해 게시됐다.

구글 측은 같은 실수를 번복하지 않기 위해 안전장치를 설치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sound@newsis.com



구글은 45분 동안,  111억원을 써서

우린 이렇게해도 수습직원을 탓하지 않으며,

111억원을 손해봐도 아무 타격이 없다는 광고를,

교육과정에서 일어난 헤프닝 이라고 재빨리 수습함과 더불어

구글이 얼마나 입사하고 싶은 좋은 기업인지를 전세계에

 '공짜'로 홍보하는 효과를 보게 되었군요...


좀 과장이 들어갔겠지만,

수습 사원이 그런 걸 만질 수 있다는 것,

사고 이후 배상이 신속히 처리 되었다는 것,

사고 이후 수습사원이 건재하다는 것이

다른 기업과 차별화된 기업 운영방침이라고 봅니다.


덧글

  • 타마 2018/12/07 08:32 # 답글

    수습사원을 실서버에서 연습시킨다는게 좀 에러같긴 하네요. 그것도 직접 매출과 관련된 걸... ㅎㅎ
  • zen 2018/12/07 21:55 #

    그러게 말입니다...
    한국에서는 절대로 일어 날수 없는 일이죠...
    수습사원의 탓이라기 보단, 시스템의 문제가 아닐까요?? ^_^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