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en5852.egloos.com

하늘정원

포토로그 공지




당근마켓에 또 논란글, "먹고 살기 힘들어 저를 내놓습니다" Scrap

"먹고 살기 힘들어 저를 내놓습니다, 선금 200에 월50"..당근마켓 또 논란글


지난 18일 진주시 하대동 지역의 한 이용자는 당근마켓에
"97년생 1월24일, 166cm 57kg O형. 먹고 살기 힘들어 저를 내놓습니다"라며
자신을 물품으로 등록했다./사진=뉴스1


경남 진주에서 중고물품 거래 사이트 '당근마켓'에

자신을 판매한다는 게시글이 올라와 논란이 되고 있다.

지난 18일 진주시 하대동 지역의 한 이용자는 당근마켓에

 "97년생 1월24일, 166cm 57kg O형. 먹고 살기 힘들어

저를 내놓습니다"라며 자신을 물품으로 등록했다.

그러면서 '선금 200에 월50'이라며 구체적인 금액을 제시했다.

이어 "스스로 밥 잘 먹고 똥 잘 싸고 잘 자고 잘 씻고 청소 잘한다"라고 덧붙였다.

해당 게시물은 현재 삭제됐다.

글을 올린 계정은 부적합한 서비스 이용 사유로 이용 정지 중이다.

앞서 당근마켓에는 신생아을 입양한다는 글, 장애인을 판매한다는

 글 등이 올라와 논란이 불거졌다.

지난달 16일 '아이 입양합니다. 36주 되어 있어요'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게시글에는 신생아 사진 2장과 함께 거래금액 20만원을 책정한 내용이 담겨 사회적 공분을 샀다.

글을 게시한 A씨는 글을 올리기 사흘 전 제주도내 한 산부인과에서

아이를 출산한 후 미혼모센터와 입양절차를 상담하던 중 홧김에 글을 올린 것으로 알려졌다.

 제주 서귀포경찰서는 아동복지법상 아동매매미수 혐의로 입건된 A씨를

아동보호사건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

이어 지난달 30일 당근마켓에 10대 남학생으로 추정되는 사진과 함께

 '장애인 팝니다'는 제목의 글이 올라와 또다시 논란이 됐다.

전북지방경찰청 사이버수사대는 "글을 올린 사람은 촉법소년(만 10~14세)로 확인됐다"며

 "비장애인 친구 모습을 장난 삼아 사진 찍어 올린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한민선 기자 sunnyday@mt.co.kr




도대체 '당근마켓'이라는 플랫폼은 뭐하는 곳이길래,
계속해서 저런 글들이 올라오는 건지요??
삶을 장난쳐럼 사는 것이, 요즘 젊은이들의 대세인가요??
아님, 심약에서 오는 결핍때문인지요??

한번 더 호흡을 가다듬고, 크게 한번 심호흡하고
삶에 대해 진지한 성찰로 이겨냅시다...

젊은 양반들, 자자, 힘들냅시다.

덧글

  • rumic71 2020/11/19 14:34 # 답글

    세상이 꽉 막혀서 그렇습니다.
  • 타마 2020/11/19 15:51 # 답글

    뭐... 전 의외로 세상은 한결같다고 봐요. 요즘 네트워크 발전으로 저런 일을 더 빠르게 많이 알게 된것일뿐. 젊은것들이 생각이 없다는 내용이 고대 석판에서도 나오니... ㅎㅎ
  • 무닉 2020/11/20 08:19 #

    틀딱들의 넋두리 아닐지...
  • shaind 2020/11/19 19:55 # 답글

    조선시대 자매문기에 수결하던 사람들에게도 심약 운운할 수 있을지 의문입니다.
  • Anonymous 2020/11/19 19:58 # 답글

    사진 도용이랍니다. 물론 기자님들은 그런 확인 같은 건 안 하겠죠. 기사 보는 사람들도 그런 확인은 안 할 거고요.
  • ㅇㅇ 2020/11/19 21:19 # 삭제 답글

    남사친이 장난으로 사진 도용해서 글 올렸다네요. 피해자는 팩트체크 없이 기사를 쓴 기자를 고소할 예정이랍니다.
  • 과객b 2020/11/19 23:15 # 삭제

    이야 팩트 체크
    마음에 쏙 든다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