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en5852.egloos.com

하늘정원

포토로그 공지




'1분 30초 안에 달고나를', 프랑스 파리 '오징어 게임' 체험장 인기 Scrap

"1분 30초 안에 달고나를"..프랑스 파리 '오징어게임' 체험장 인기


설탕 뽑기 삼매경…
‘오징어 게임’에 푹 빠진 프랑스 -
 10월 2∼3일(현지시간) 오전 프랑스 파리 2구의 한 카페에 마련된 넷플릭스
한국 오리지널 시리즈 ‘오징어 게임’ 체험 팝업 스토어에서 한 관람객이
설탕 뽑기 게임에 집중하고 있다. 2021.10.4넷플릭스 프랑스 제공
                                 

프랑스 파리 도심 한복판의 한 건물에서 사람들이 이쑤시개를 들고 무언가에 열중하고 있다.

 이들이 고개를 숙인 채 들여다보고 있는 것은 다름 아닌 ‘달고나’였다.

핫핑크색 점프수트를 입고 검은색 가면으로 얼굴을 가린 진행요원이

 “10초밖에 남지 않았다”고 알리자 여기저기서 아쉬움의 탄식이 쏟아졌다.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오징어 게임’의 인기가 전 세계를 휩쓴 가운데

넷플릭스 프랑스가 지난 주말 파리 2구의 한 카페에 ‘오징어 게임’ 체험 팝업스토어를 열었다.


‘설탕 뽑기 게임’ 해볼래요? -

10월 2∼3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 2구의 한 카페에 넷플릭스 한국 오리지널 시리즈

‘오징어 게임’ 체험 팝업 스토어가 마련됐다.

사진은 ‘오징어 게임’에 등장하는 게임 중 하나인 설탕 뽑기 게임에 쓰인 ‘달고나’.

 2021.10.4넷플릭스 프랑스 제공

                                 

연합뉴스 등에 따르면 지난 2일(현지시간) 오전 11시 팝업 스토어 건너편에서 시작된

줄은 좁은 골목을 두 번이나 꺾어가며 250m가량 이어졌다.

이제 막 줄을 선 사람은 몇 시간을 기다려야 입장할 수 있을 정도였다.

전날부터 이날 오전까지 파리에 장대비가 쏟아졌지만 ‘오징어 게임’을 체험하려

모여든 사람은 빗줄기에 아랑곳하지 않았다.

적으면 6명, 많으면 12명씩 마스크를 쓰고 들어갈 수 있는 파리의 ‘오징어 게임’

팝업 스토어 1층에는 ‘오징어 게임’을 떠올리게 하는 배경 앞에서

기념사진을 찍을 수 있는 소품들이 마련돼 있었다.


프랑스 파리 ‘오징어 게임’ 팝업 스토어 -

 10월 2∼3일(현지시간) 오전 프랑스 파리 2구의 한 카페에 마련된 넷플릭스 한국

오리지널 시리즈 ‘오징어 게임’ 체험 팝업 스토어에서 ‘진행요원’ 복장을 갖춰 입은 관계자들이

관람객을 맞이하고 있다. 넷플릭스 프랑스 제공.

                                 

이곳에서 기념사진을 찍은 뒤 드라마 속 진행요원처럼 핫핑크색 점프수트에

검은 가면으로 얼굴을 가린 직원들의 안내에 따라 한 층 아래로 내려가면

 ‘오징어 게임’ 속 두 번째 서바이벌 게임인 ‘달고나 뽑기’를 체험하게 된다.

드라마에선 10분이 주어졌지만 팝업 스토어에선 더 ‘혹독한’ 조건이 주어졌다.

단 1분 30초 안에 주어진 달고나 속 그림을 떼어내야 했다.

제한시간 안에 그림에 맞춰 달고나를 뽑아내면 넷플릭스 한 달 무료 이용권을 받을 수 있다.


‘오징어 게임’ 팝업스토어에서 진행한 설탕 뽑기 게임 -

10월 2∼3일(현지시간) 오전 프랑스 파리 2구의 한 카페에 마련된 넷플릭스 한국

오리지널 시리즈 ‘오징어 게임’ 체험 팝업 스토어를 찾은 관람객이 설탕 뽑기 게임을 하고 있다.

2021.10.3 넷플릭스 프랑스 제공

                                 

방문객들은

 “죽느냐, 사느냐 생존 게임이 주는 긴장감과 액션이 ‘오징어 게임’의 매력”이라면서

팝업 스토어에서 흥미로운 경험을 했다고 밝혔다.

팝업 스토어에서 머물 수 있는 시간은 길어봐야 10분도 채 안 됐지만

 나오는 사람들은 모두 만족스러운 듯 “너무 재미있었다”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고 연합뉴스는 전했다.

넷플릭스 프랑스 측은 프랑스에서 ‘오징어 게임’의 인기가 엄청나기 때문에

이러한 행사를 준비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회사 관계자는

“한국 드라마 ‘오징어 게임’이 넷플릭스 역사상 가장 흥행한 시리즈로 향하는 궤도에 올랐다”며

 얼마나 많은 사람이 팝업 스토어를 찾았는지 셀 수 없지만, 그저 ‘와우’(Wow)였다고 덧붙였다.


프랑스 파리에서 ‘오징어 게임’ 체험하러 모여든 인파 -

프랑스 파리 2구의 한 카페에서 3일(현지시간) 오전 비가 내리는 와중에도

넷플릭스 한국 오리지널 시리즈 ‘오징어 게임’ 팝업 스토어 앞에 줄이 길게 늘어서 있다.

2021.10.4 연합뉴스

                                 

팝업 스토어 앞에서 경비를 서는 한 관계자는 전날 밤부터 카페 앞에 차를 대놓고

그곳에서 잠을 자고 아침 일찍 줄을 선 사람도 있었다고 연합뉴스에 전했다.

‘오징어 게임’을 체험할 수 있는 공간은 국내에서도 서울 이태원에 ‘오겜월드’

팝업스토어가 마련돼 지난달 5일부터 26일까지 운영된 바 있다.

신진호 기자 sayho@seoul.co.kr



출처 : https://news.v.daum.net/v/20211004150104857



살다살다 '달고나' 가 K- 문화에 이바지 할 줄은 꿈에도 몰랐습니다.

달고나 성공하면 대왕잉어 사탕도 준다는 것도 알려줘야 합니다... ㅎㅎ


K-문화, 어디까지 가봤니??



덧글

댓글 입력 영역